어린이 국방부 홈피에 ”가스나 다리몽댕이를…” “모텔가자” 문구 논란

황지혜 기자
황지혜 기자2019-01-30 11:12:30
공유하기 닫기
YTN 보도화면 갈무리
어린이를 대상으로 국군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홍보하는 ‘어린이 국방부’ 홈페이지에 부적절한 컨텐츠들이 버젓이 서비스되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1월 30일 YTN은 어린이 국방부 홈페이지 내 서비스되고 있는 ‘게임’과 ‘만화’ 등에 “가스나”, “된장녀” 등 여성 혐오 문구가 등장한다고 보도했다.



실제로 홈페이지 내 두더지 잡기 게임에는 ‘가스나, 잡히면 다리몽댕이를…’이라는 문구가 표출된다.

또 여성을 향해 “이런 된장녀 같으니”라고 표현하는 만화, 회사 복사실에서 입맞춤을 나누다가 들킨 뒤 욕설을 내뱉는 장면도 실렸다. 심지어는 휴가를 나온 군인이 여자친구에게 ‘모텔 아방궁’에 가자고 권유하는 만화도 있었다.




어린이 국방부 홈페이지 캡처
콘텐츠 뿐 아니다. 이용자가 직접 글을 남길 수 있는 게시판에는 헌팅, 성관계 등 어린이들이 보기 부적절한 게시 글들이 많았으며, 이에 대한 관리자의 제재나 경고 조치는 없었다.

국방부 관계자는 “(논란이 된 부분은) 고쳐야 하는 것이 맞다”고 인정하며 “늘 보지는 않고 있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공식 트위터를 통해서도 “‘어린이 국방부’ 홈페이지에 부적절한 내용의 콘텐츠가 게시되어 있는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 부적합한 내용은 즉각 삭제 조치하고, ‘어린이 국방부’ 홈페이지 개선 작업도 병행할 것”이라는 입장을 발표했다.

한편, 해당 홈페이지는 현재 모든 세부 메뉴와 콘텐츠들의 접속이 불가능해진 상태다.


황지혜 기자 hwangjh@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