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2 07:00

매트리스 6개 매달고 가는 스포츠카 ‘아슬 아슬’

소다 편집팀
에디터 소다 편집팀|
한 미국 남자의 특이한 침대 매트리스 배달방식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스포츠카 위에 매트리스 6개를 쌓아 놓고 주행하는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된 후 온라인에서 화제가 됐습니다.

최근 차 지붕에 매트리스 6개를 묶고 고속도로를 주행하는 닷지 챌린저 영상이 인터넷에 퍼지고 있습니다. KUTV 보도에 따르면, 영상은 미국 피닉스주의 고속도로에서 촬영한 것입니다.

언론에 따르면 이 차의 운전자는 케이시 데이가 창업한 필로우 탑 익스프레스사의 직원으로 밝혀졌습니다.

데이 씨는 1년 반 전부터 이 스포츠 카를 배달 트럭으로 활용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매트리스를 잘 고정해서 운반하고, 운전자는 한 번도 운송 중에 매트리스를 떨어뜨린 적이 없다고 밝혔다.

애리조나 경찰은 배송 트럭의 하중에 대한 지침이 담긴 법령은 있지만, 챌린저가 이 법규를 위반했는지는 그 장면을 목격한 주 경찰이나 다른 사법 집행관의 재량에 맡길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