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6 16:19

홍진경 “결혼 15년차, 요즘 남편과 사이 안 좋아…어떻게 될지 몰라”

동아닷컴
에디터 동아닷컴|
결혼 15년차 방송인 홍진경이 최근 남편과 사이가 좋지 않다고 털어놨다.

12월 5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 홍진경은 강호동이 "러브스토리 하면 홍진경"이라고 하자 "요즘 사이가 안 좋다. 어떻게 될지 모르는 상황"이라고 말해 강호동을 당황케 했다.

이어 "2003년도에 결혼해서 지금까지 살고 있다. 한 사람이랑 오래 사는 것도 불합리한 것 같다. 결혼 제도에 대해 다시 생각해봐야 할 것 같다"며 "급격히 안 좋아진 게 지난주부터다"라고 말했다.

이어 홍진경은 "다른 가정은 어떻게 사나 궁금하다"라며 강호동에게 "마지막 키스가 언제냐"고 물었다.

이에 강호동이 "오늘 아침"이라고 하자 홍진경은 "정말 배신감 든다"며 발끈해 웃음을 안겼다.

이날 방송에서 홍진경은 결혼 41년차 청라국제도시 부부에게도 "마지막 키스는 언제였냐"라고 물었다.

부부가 "5년 정도 됐다"라고 하자 홍진경은 "나이 안 먹어도 한 5년 된다. 너무 이해된다. 위기는 아니지만 이 집이나 저 집이나 다 비슷한 것 같다"고 농담을 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