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색있네!”…제주 현지화된 KFC 할아버지, '폭소'

도깨비뉴스
에디터 도깨비뉴스|
제주도 스타일로 변신한 KFC 할아버지가 화제다.

최근 여러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제주도 KFC의 현지화'라는 제목으로 한 장의 사진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에는 KFC 매장 앞에서 항상 볼 수 있는 '켄터키 할아버지(KFC 창업주 커넬 센더스)'의 모습이 담겨 있다.

그런데 늘 보던 커넬 센더스의 이미지와는 사뭇 다르다. 바로 옷차림과 액세서리를 '제주도'에 맞게 다른 스타일링(?)을 선보인 탓이다.

그는 검은색 해녀복에 수경으로 '해녀'로 완벽 변신했다. 그물망에는 해산물 대신 치킨이 가득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역시 닭다리는 바다에서 나는거였어", "오 좋다! 특색있어", "할아버지가 바다 수영해서 살이 빠진 느낌이다", "엄청 웃기네" 등의 긍정적인 반응이 이어졌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