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주한미군 감축 안 해…한미연합 군사훈련은 부적절”

동아닷컴
에디터 동아닷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6월 12일 주한미군 문제와 관련 “감축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후 싱가포르 카펠라 호텔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 성과를 설명하는 기자회견을 열어 이같이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다만 “주한미군은 지금 논의 대상에서는 빠져있다”면서 해당 문제는 미래에 열리는 협상을 봐야 윤곽이 드러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아울러 비용문제를 들어 한미연합 군사훈련은 부적절하다고 강조했다. 미군측 비용부담이 지나치게 크다는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한미연합 훈련을 중단하면 엄청난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고 했다.

박해식 기자 pistols@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