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닝구무스메 출신 야구치 마리, 연하 불륜남과 결혼한다

동아닷컴
에디터 동아닷컴|
사진|야구치 마리 인스타그램
사진|일본 여성지 ‘주간여성’
사진|일본 여성지 ‘주간여성’
PREVNEXT
1/3
일본 인기 걸그룹 모닝구 무스메 출신 배우 야구치 마리가 불륜 상대와 결혼한다고 밝혔다.

일본 데일리 스포츠는 야구치 마리가 지난 1월 8일 도쿄에서 열린 ‘제1회 E스포츠 스타 배틀 챔피언십’에 참여해 교제 중인 모델 출신 우메다 겐조와 재혼에 대해 “준비는 하고 있다”고 발언했다고 보도했다.

야구치 마리는 2011년 배우 나카무라 마사야와 1년여 열애 끝에 결혼했다. 하지만 2년 뒤인 2013년 남편을 두고 연하의 모델인 우메다 겐조와 불륜을 저질러 파문을 일으켰다.

당시 야구치 마리는 남편인 배우 나카무라 마사야가 지방 촬영으로 집을 비운 사이 우메자 겐조를 집으로 끌어들였고, 예상보다 빨리 귀가한 나카무라 마사야에 불륜이 발각됐다. 불륜을 계기로 두 사람은 같은 해 이혼했다.

이후 야구치 마리는 우메다 겐조와 계속 사랑을 키워왔고, 두 사람이 동거 중인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결혼을 언급해 화제를 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