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항조 “돌싱으로 오해 받아…난 유부남”

동아닷컴
에디터 동아닷컴|
‘아침마당’
KBS1 ‘아침마당‘가수 조항조가 '돌싱' 루머를 해명했다.

12월 5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는 게스트로 조항조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학래는 조항조에게 "이혼하고 혼자 사는 것 같은 돌아온 싱글 느낌이다. 주변에서 꼭 이 질문을 하라더라"고 물었다.

이에 조항조는 "제가 방송에서 (아내) 이야기를 안 하고 사생활 이야기를 안 하니까 혼자 살거나 돌싱이냐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노래에만 재주가 있고 워낙 말 주변이 없는 편이다. 예능에 잘 안 나가다 보니 충분히 의문을 가질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김학래는 "사실 조항조 씨 부인을 잘 안다. 조항조 씨도 아내에게 굉장히 가정적이고 아내도 수발을 잘 들어준다. 지방 공연을 다니면 의상부터 모두 챙겨준다. 조항조가 혼자 되는 게 아니구나 싶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