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주얼 실화” 다니엘 헤니, 세상 혼자사는 美LA 일상

홍세영 기자
에디터 홍세영 기자|
최근 미국드라마 ‘크리미널 마인드 13’에서 ‘맷 시몬스’ 역을 연기하며 좋은 활약을 보이고 있는 배우 다니엘 헤니가 LA에서 보내는 일상을 공개했다.

남성지 아레나 옴므 플러스 12월호에 실린 화보를 통해 팬들에게 근황을 알린 것. 삼성전자의 파워건, 파워봇과 함께 혼자 사는 남자의 깔끔한 하루를 ‘헤니답게’ 소화해냈다.

할리우드 힐즈가 한 눈에 내려다보이는 탁 트인 공간에서 ‘나 혼자 사는 헤니’의 소소한 하루를 화보로 표현했다.

국내 방송을 통해 미국 LA 싱글 라이프를 보여주며 ‘일상이 화보’임을 새삼스레 보여준 그는 이번 촬영에서도 위트 넘치는 쿨한 매력을 뽐냈다고. 뭘 해도 멋진 남자 다니엘 헤니의 화보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12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