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킹 당했나”… 윤종신 페북에 올라온 ‘호날두’ 드립

이유진 기자
에디터 이유진 기자|
윤종신 페이스북 캡처
가수 윤종신의 공식 페이스북 계정에 올라온 ‘드립(농담)’이 화제다.

윤종신은 지난 1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축수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노래 부르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올렸다.

자신의 노래를 활용한 드립이 커뮤니티 게시판에서 화제가 되자 자신의 공식 계정에 소개한 것이다.

사진에 대해 윤종신은 “‘아프다~~~’ 부분으로 예상됨. #호날두 #좋니 #떠도는 이야기”라고 설명했다. 여기서 언급된 ‘아프다’는 현재 차트 상위권을 달리고 있는 노래 ‘좋니’의 클라이맥스 부분이다.
윤종신 페이스북 캡처
“조호우니 사랑호우서 사랑을 시작호우울 때 니가 오호우울마나 예쁜지 모호우르지(좋으니 사랑해서 사랑을 시작할 때 니가 얼마나 예쁜지 모르지)” 등의 가사를 덧붙이기도 했다.

이에 대해 한 네티즌은 “호날두가 어떤 시상식에서 ‘호우!!’라고 세리머니 한 게 회자됐고 수차례 패러디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가사에는 단어 ‘호우’가 반복적으로 등장난다.

게시물을 본 네티즌들은 웃음을 터뜨렸다. 게시물 아래에는 “이 정도면 페북 계정 털린 거 아니냐”, “무회전 창법이다”, “호우소력이 짙어요” 등 재치 넘치는 댓글이 가득하다.

한편 지난 6월에 발매된 윤종신의 ‘좋니’는 음원차트를 역주행해 현재에도 음원차트 상위권에 올라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