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뼈그맨’ 유세윤 셀프 생일 파티…“다들 오고 있는 거지”

동아닷컴
에디터 동아닷컴|
개그맨 유세윤이 이색(?) 생일 파티를 열었다.

유세윤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들 오고있는거지? 헤헤 기다릴께. #멧돼지랑놀고있을께 #출발은한거지? #카톡확인좀”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세윤은 ‘뼈그맨 유세윤 태어나줘서 고마워’같은 생일 축하 현수막 앞에서 멀뚱멀뚱 서 있는 모습. 생일 축하 소품을 잔뜩 착용한 채 뚱한 표정을 짓는 모습이 웃음을 자아냈다.

드론으로 촬영한 셀프 축하 영상도 눈길을 끌었다. 생일 축하 현수막이 걸린 파티장을 배경으로 점점 작아지는 유세윤을 아련하게 담아냈다.

누리꾼들은 “어디야 지금 갈게”, “진짜 웃겨 죽을 뻔 자기 생일로도 웃기냐”등 유쾌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유세윤은 12일 자신의 생일을 기념하여 생일 자축앨범 ‘나는 고생했다’를 발표하기도 했다.

박정서 동아닷컴 인턴기자 star@donga.com 
사진 | 유세윤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