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주민경 “프랑스에서 미술 유학 중 배우되기로 결심”

전효진 기자
전효진 기자2019-07-06 13:00:01
공유하기 닫기
배우 주민경이 밝고 건강한 매력을 발산했다.

‘아나드론(ANA DRONE)’과 함께 화보 촬영 및 인터뷰를 진행한 주민경이 감각적인 스타일링의 화보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화보 속 주민경은 여름 분위기가 물씬 나는 도심 속 배경에서 ‘도시여행자’의 감각적인 이미지가 돋보일 수 있도록 그녀만의 부드럽고 세련된 느낌을 제대로 살려 냈다.  카페에서 커피와 책을 음미하고, 이름 모를 꽃 한다발을 사서 돌아오는 순간을 자연스러운 포즈로 담아내며 평범한 일상 마저도 주민경 특유의 도회적인 느낌으로 제대로 소화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주민경은 연기관과 인간 주민경의 리얼한 이야기도 했다. 미술공부를 위해 프랑스에서 유학 중 배우를 꿈꾸게 된 계기를 밝히며 “일상의 변화는 있지만 어떤 큰 변화를 거쳐 지금의 직업군에 있는 건 아닌 것 같다. 배우를 동경 해오다 행동으로 옮긴 것이 25살 석사과정 중이었을 뿐 큰 계기는 없다”라고 연기 철학을 전했다.

이날 촬영장에는 드라마 ‘봄밤’에서 극 중 언니로 함께 열연중인 임성언이 깜짝 방문해 주민경의 긴장을 한순간에 녹여주며 현실자매의 모습을 보여줬다.


대체불가 매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배우 주민경의 이야기는 ‘아나드론(ANA DRONE)’ 7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제공 : 아나드론(ANA DRONE)

전효진 기자 jhj@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