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kg 증량했다는 선미, 몸무게 셀프 인증…‘키 166cm, 50kg’

김혜란 기자
김혜란 기자2019-06-18 11:25:43
공유하기 닫기
사진=선미 인스타그램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

SUNMI(@miyayeah)님의 공유 게시물님,

가수 선미(27)가 몸무게를 공개했다.

선미는 6월 17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50kg’를 가리키는 체중계를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키 166cm에도 불구하고 40kg 초반대 몸무게로, 연예계에서도 마른 몸매를 가진 연예인 중 한 명으로 꼽혔던 선미는 최근 건강 등을 위해 체중을 증량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앞서 선미는 한 잡지와 인터뷰에서 “한창 바빴을 때는 (몸무게가) 41kg까지 빠졌는데, 이번 미국 투어를 위해 큰 마음을 먹고 49kg까지 찌웠다”며 8kg을 증량했다고 말했다.

선미는  “적당히 자주 먹으면서 운동을 병행하니 살이 찌긴 하더라”며 “예전에는 바지를 입으면 허리가 남아돌았는데 이제는 웬만한 옷이 잘 맞는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선미는 지난 2월 서울을 시작으로 미국, 캐나다, 멕시코, 홍콩, 일본, 영국, 독일 등 세계 18개 도시에서 공연을 펼치며 첫 월드투어를 성황리에 마쳤다.

김혜란 기자 lastleast@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