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최진실 딸, 남자친구와 ‘셀프웨딩’ 사진 공개…17세에 결혼 계획?

박태근 기자
박태근 기자2019-06-10 10:00:02
공유하기 닫기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남자친구와 ‘셀프 웨딩’ 사진을 공개해 이목이 집중됐다.

올해 고등학교 1학년, 17세인 최준희는 9일 인스타그램에 "愛より貴いものはない(사랑보다 값진 것은 없다)'라는 글과 함께 웨딩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서 최준희는 웨딩드레스 입은 채 면사포를 쓰고 있으며 남자친구는 정장 차림이다. 두 사람은 서로를 마주 보며 앉아 뽀뽀 하는 포즈를 취하고 있다.
남자친구 역시 셀프웨딩 사진을 공개하며 ‘우리 공주님’이라고 표현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두 사람이 결혼을 계획하는 것 아니냐는 추측을 내고 있다.

최준희는 앞서 지난 2월 루푸스 투병 사실과 열애 중이라는 사실을 밝힌 바 있다.


지난 6월 7일에는 루푸스 병의 수치가 정상으로 돌아왔다며 곁을 지켜 준 남자친구에 대한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박태근 기자 ptk@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