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이승훈 “비투비 정일훈 선배 머리 때린 것 죄송하다”

조유경 기자
조유경 기자2019-05-28 10:43:31
공유하기 닫기
그룹 위너 이승훈이 비투비 정일훈의 머리를 친 것에 대해 사과했다.

이승훈은 5월 28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에 “오늘 ‘아이돌 라디오’ 진행 중 올라온 텐션에 재미있게 마무리를 짓고자 비투비의 정일훈 선배님의 머리를 친 점 정식으로 사과드린다. 죄송하다”라고 말했다.



이어 “보시고 마음 아파하셨을 멜로디 분들께도 죄송하다는 말씀드리고 싶다. 앞으로는 더욱 더 조심하는 위너 이승훈 되겠다”라며 비투비 팬들에게도 사과를 전했다.

이승훈은 이날 DJ 정일훈이 진행하는 MBC 표준FM 라디오 ‘아이돌 라디오’에 출연했다. 정일훈은 이승훈에게 “마무리를 해달라”고 하자 이승훈은 대본으로 정일훈의 머리를 쳤다.

방송 직후 청취자들과 팬들은 무례한 행동이라 비판했다.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