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맹이라 운전면허 못 딴 남자, 태양광 차량 제작

소다 편집팀
소다 편집팀2019-05-17 11:31:56
공유하기 닫기
 출처=베이징 뉴스
글을 모르는 ‘문맹’이라 운전면허를 따지 못한 중국 동부의 한 남성은 태양 전지판을 이용한 차량을 만들어 자신이 똑똑하다는 것을 증명했다.

지난 5월 13일(현지시간) 안후이성 우후시 한 거리를 달리던 소형 수레가 경찰에 적발됐다. 베이징 뉴스에 게재된 비디오에 따르면, 경찰은 후드에 태양광 패널이 있고, 엔진이 달린, 지붕이 없고 헤드라이트가 너무 크고 페달 하나만 있는 이 기괴한 소형차에 별 감흥을 받지 못한 것처럼 보인다.



남자는 낡고 버려진 자동차에서 가져온 부품들로 차량을 조립했다고 말했다. 남자는 글을 몰라 운전면허를 따지 못했다고 말했다. 경찰은 차량을 압수했다.

네티즌들은 이 남성이 비록 문맹이라 운전할 수는 없지만, 직접 환경친화적인 자동차를 제작한 것은 대단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소다 편집팀 기사제보 dlab@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