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친→현남친에 보낸 성희롱 메시지 공개 ‘발칵’

도깨비뉴스
도깨비뉴스2019-05-12 22:00:01
공유하기 닫기
출처= ⓒGettyImagesBank
전 남자친구가 현 남자친구에게 보낸 성희롱 메시지가 공개돼 논란이 일었다.

최근 한 대학교 페이스북 대나무숲에 "제 전 남친이 현 남친한테 보낸건데 이거 법적 대응할 방법 없나요?"라는 글이 올라왔다.



이와 함께 캡처된 메시지에는 "** 남자친구분이시죠? 깨끗하게 잘 썼습니다"라는 글이 담겨 있다. 이는 당사자가 성희롱 발언이라고 느끼고 '법적 대응'을 언급한 것으로 보인다.

논란이 거세지자 전 남자친구라고 주장한 네티즌이 해명 글을 올렸다. 그는 "전 남친이다. 저랑 사귈 때 저 남성이 작업 걸어서 환승 이별 당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저 남성은 제가 전 여친이랑 사귀는 것을 알고 있었고, 군인이라 자주 못 만나주는 것도 알고 작업을 건 거다"고 설명했다.


이러한 상황에 네티즌들의 의견은 분분하다. 우선 "전 남친 마음도 이해된다", "처음에는 전 남친을 욕했지만, 상황을 알고 나니 속이 시원한 건 나 뿐이냐" 등의 반응이 이어졌다.

반면 "좀 과한 대응 아니냐", "여성이 소유물이냐? 저 발언은 용서가 안 된다", "왜 환승이별 당했는지 알겠네" 등 전 남친을 향한 비난도 상당하다.

그럼에도 대다수는 "전형적인 유유상종", "다 끼리끼리" 등 고개를 가로저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