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화연 딸’ 차재이, 뉴욕대 조기졸업…“SAT 수학 만점”

김혜란 기자
김혜란 기자2019-05-07 10:56:01
공유하기 닫기
차재이. 사진=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
배우 차화연(59)의 딸인 배우 차재이(29)의 스펙이 화제다.

5월 6일 밤 방송된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에는 차재이가 출연했다.



차재이는 미국 뉴욕대학교를 조기 졸업한 유학파로, 뉴욕대 티시예술학교 연기전공 학사 출신이다.
 
이날 차재이는 미국의 대학입학 자격시험인 SAT(Scholastic Aptitude Test) 수학 과목에서 만점을 받은 사실을 공개해 주목받았다.

이른바 ‘수포자’(수학을 포기한 학생)였다는 차재이는 만점을 받은 비결에 대해 “외국에서는 한 문제를 가지고 여러 명이 토론을 한다. 몇 시간을 써서 한 문제를 풀다 보니까 굉장히 이해가 잘 되더라”며 “토론하고 질문하는 이런 방식이 저한테 잘 맞았다”고 밝혔다.

또 차재이는 모교인 뉴욕대 티시예술학교에 ‘통곡의 화장실’이 있는 게 맞냐는 MC 전현무의 질문에 “아무래도 학교 프로그램이 많이 힘들다보니까 누구나 한번 쯤은 (화장실에서) 운다”며 “저희는 현장에서 절대 울지 못하도록 교육을 받아서 통곡의 화장실에서 많이 운다. 저도 너무 서러워서 한 번 (울었다)”고 말했다.


이어 “(힘들 때 어머니한테) 너무 연락하고 싶은데, 속상해하실까봐 (못했다)”며 “근데 제가 오랫동안 연락이 없으면 (어머니께서) ‘얘가 무슨 일이 있구나’하고 아시는 것 같다. 그럴 때마다 저한테 ‘너 지금 포기하면 다 원점이야^^’라고 메시지가 왔다. 그게 또 원동력이 돼서 달려갈 수 있었다”며 차화연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차재이는 2014년 tvN 드라마 ‘마이 시크릿 호텔’로 데뷔한 이후 장진 감독의 연극 ‘꽃의 비밀’ 등에 출연, 연극 배우로도 활동했다. 이후 웹드라마 ‘낫베이직’ 등에 출연했다.

김혜란 기자 lastleast@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