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 자장가 듣고 기타 위에서 잠든 아기… “귀여움 끝판왕”

소다 편집팀
소다 편집팀2019-04-01 16:16:01
공유하기 닫기
페이스북 @Cody Comer Music
아빠의 자장가를 들으며 기타 위에 누워 잠 든 아기의 귀여운 모습이 공개돼 화제입니다.

지난달 미국 미주리주에 거주하는 코디 코머(Cody Comer·21) 씨는 페이스북에 영상 하나를 올렸습니다.



기타를 치며 노래하는 코머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었는데요. 재미있는 건 기타 바디 위에 아기가 누워 있다는 점입니다.

코머는 딸을 재워달라는 아내의 부탁을 받고 이 같은 자장가를 계획했습니다.

귀여운 아기의 모습에 해당 영상은 7000만 회 가까이 재생됐습니다. “사랑스러운 부자”, “딸이 정말 귀엽다” 등 댓글은 10만여 개나 달렸습니다.


코머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딸이 음악을 좋아하기때문에 (노래를 불러주면) 잠들 거라고 생각했다. 그리고 실제로 바로 잠들었다"고 말했습니다.

소다 편집팀 기사제보 dlab@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