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사랑 근황, 야노시호 “변함없이 사이좋은 사랑이와 유토”

동아닷컴
동아닷컴2019-03-28 18:08:44
공유하기 닫기


추사랑 근황이 공개됐다. 추성훈·야노 시호 부부 딸 추사랑과 그의 친구 유토 사진이 올라온 것.



야노 시호는 27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Spring Break Memories”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초등학생이 된 추사랑과 유토의 모습이 담겨 있다. 추사랑과 유토는 쏟아지는 함박눈에 신이 난 모습이다. 추사랑과 유토는 눈밭을 뛰어놀며 ‘절친 케미’를 자랑한다.

그리고 추사랑의 근황을 공개한 야노 시호는 “유치원, ‘슈맨맨이 돌아왔다’를 졸업하고 초등학생이 되더라도 변함없이 사이 좋은 유토와 사랑이. 언제라도 마음이 맞는, 함께 웃을 수 있는 친구가 있다는 건 최고”라고 적었다.

이어“ 어딘가 닮아있는 두 사람이 언제까지나 무럭무럭 건강하게 성장했으면 좋겠다”고 바람을 전했다.


한편, 추사랑은 2013년부터 2016년까지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했다. 당시 추사랑 덕분에 ‘슈퍼맨이 돌아왔다’ 단숨에 인기 예능프로그램으로 거듭나며 ‘육아 예능’의 트렌드를 주도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사진|야노 시호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