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기 골프’논란 차태현 ‘라스’서 편집…‘전체샷’에만 등장

박태근 기자
박태근 기자2019-03-21 10:26:18
공유하기 닫기
'내기 골프' 논란이 불거진 배우 차태현이 '라디오 스타'에서 편집 됐다.

3월 20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가수 장범준 등이 게스트로 출연해 육아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으나 '삼남매 아빠' 차태현의 말은 담기지 않았다.'전체샷'에만 등장할 뿐 '단독샷'은 없었다.



차태현은 평소 여러 예능프로그램에서 육아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모습을 보여왔으므로 이번 녹화에서 많은 이야기를 했을 것으로 추정된다.

방송은 차태현 분량을 최대한 편집했으나 어쩔 수 없이 드러나는 모습은 자연스럽게 내보냈다. 가장 크게 나온 부분은 김구라와 '투샷'이었다.

앞서 제작진은 "차태현의 분량을 최대한 고심해 방송을 내보내겠다"고 밝힌 바 있다.


차태현은 가수 정준영의 휴대전화를 통해 수백만원대의 내기 골프를 쳤다는 대화방 내용이 지난 3월 16일 공개되면서 모든 방송에서 하차했다. 차태현 측은 다만 "단순히 게임의 재미를 위해 돈을 주고 받았을 뿐 게임이 끝난 후 현장에서 금액을 돌려주거나 받았다"고 해명했다.

박태근 기자 ptk@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