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측 “이상화와 결혼 언급할 단계 아냐…상견례도 안해”

박태근 기자
박태근 기자2019-03-20 17:08:03
공유하기 닫기
(강남, 이상화 인스타그램)
스케이트 선수 이상화(30)와 교제중인 가수 강남(32)이 3월 20일 나온 연내 결혼설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고 밝혔다.

강남 소속사 진아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날 뉴스1을 통해 이같이 밝히며 양측 부모에게 서로 인사 정도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관계자는 “이상화와 강남이 만난 지 5~6개월 정도 되지 않았나, 아직 예쁘게 만나고 있는 상황”이라며 “물론 사귀다 보면 결혼을 생각할 수 있겠지만, 현재는 결혼을 언급할 단계는 아니다”고 말했다.

또 “상견례도 사실이 아니다”며 “두 사람이 이름이 알려진 친구들이니까 사귀다가 부모님께 서로 인사 정도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한 매체는 “이상화와 강남이 올해 안에 결혼 할 것으로 보인다”는 측근의 말을 전했다.
지난해 SBS ‘정글의 법칙 in 라스트 인도양’편에 출연해 인연을 맺은 강남과 이상화는 지난 3월16일 정식으로 교제를 인정하고 공개 연애를 하고 있다.


박태근 기자 ptk@donga.com